콘텐츠바로가기

'태양의 후예' 김지원 "진구, 나 보고 섹시 女배우 아니라 실망"

입력 2016-03-18 08:04:41 | 수정 2016-03-18 08:0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진구 김지원 / 사진 = 김지원 SNS기사 이미지 보기

진구 김지원 / 사진 = 김지원 SNS


진구 김지원

'태양의 후예' 시청률이 치솟고 있는 가운데 출연 배우 김지원의 고백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지원은 지난 16일 열린 KBS2 '태양의 후예' 기자간담회에서 "진구가 처음에 나를 보고 '내가 생각한 윤명주가 아니다'라고 하더라"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김지원은 "섹시한 여배우가 올 줄 알았는데 꼬맹이가 와서 놀랐다더라"라고 덧붙여 폭소케 했다.

이에 진구는 "김지원과 얘기가 잘 통했다. 외모도 워낙 귀여워서 현장에서 분위기가 좋았다. 내가 덕을 많이 봤다"고 답했다.

한편 17일 방송된 KBS2 '태양의 후예'에서 진구(서대영)는 김지원(윤명주)과 송중기(유시진) 사이를 질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