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돌아와요 아저씨' 성희롱 대사 논란…"XX 잡고 반성하든지"

입력 2016-03-18 10:46:23 | 수정 2016-03-18 10:47: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SBS 방송 캡처


인기리에 방영중인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가 대사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7일 방송된 '돌아와요 아저씨' 8회 분에서는 차재국(최원영 분)과 그에게 분노한 한홍난(오연서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홍난은 살기어린 눈빛으로 재국에게 "사랑 받지 못한 자는 화를 낼 게 아니라 자신을 돌아보는 게 먼저 아닌가?"라고 독설을 퍼부은데 이어 "고추 잡고 반성하든지, 아님 한 판 붙든지"라고 덧붙여 재국을 당황케 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해당 대사가 지상파 드라마에서 사용되기에 부적절했다는 의견을 표했다.

앞서 방송된 2회분에서는 홍난이 전철을 타고 가던 중 자신의 몸을 힐끔힐끔 쳐다보는 남성 승객의 급소를 발로 차 변태 남성을 쓰러뜨렸다. 이 장면 또한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