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기억' 이성민, 첫방부터 '폭풍 열연' 예고…시그널 인기 이어갈까?

입력 2016-03-18 16:28:50 | 수정 2016-03-18 16:28:5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억 이성민 기억 이성민 / 사진=tvn기사 이미지 보기

기억 이성민 기억 이성민 / 사진=tvn


기억 이성민, 휘몰아치는 전개

'기억' 이성민이 첫 방송부터 문전박대에 뺨까지 맞으며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18일 밤 첫 방송되는 tvN 새 금토드라마 '기억'에서 알츠하이머를 선고 받은 로펌 변호사 박태석 역으로 활약할 이성민이 전처 박진희(나은선 역)에게 뺨을 맞는 장면이 포착됐다.

슬픔이 가득 담긴 박진희의 눈빛과 허망한 듯 한 이성민의 표정이 늦은 밤, 두 사람 사이에서 어떤 사건이 벌어졌는지에 대한 호기심을 더욱 불어넣고 있다. 특히 이 장면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기억을 잃어가기 시작한 박태석(이성민 분)에게 찾아오는 변화, 그리고 주변 인물들과의 갈등의 시작점을 알릴 예정이라고.

실제 촬영 당시 이성민과 박진희는 극 중 상황에 푹 빠져 집중도 높은 몰입을 보였고 보는 이들을 감탄하게 만드는 감정 씬을 탄생시켰다는 후문. 이에 믿고 보는 두 배우의 명품 연기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드라마 ‘기억’의 관계자는 “오늘 방송에선 이성민이 기억을 조금씩 잃어가며 벌어지는 일들이 빠른 전개로 휘몰아친다.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