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사람이 좋다' 박철민, "나는 조연이 어울리는 배우"

입력 2016-03-19 14:47:54 | 수정 2016-03-19 14:48:2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박철민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박철민



'사람이좋다' 박철민이 조연의 매력에 대해 언급했다.

19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배우 박철민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박철민은 "우리 조연들은 많은 작품을 만난다. 주연들이 1년에 한두 작품 할 때, 우린 다섯 여섯 작품을 만난다. 그러면서 수많은 캐릭터들을 만나기도 하고, 다른 여러 대중들을 만나기도 한다. 여러 장르를 만나기도 하고 그러면서 재미도 있고, 조연 배우만의 매력이 있다. 그래서 나는 조연에 더 잘 어울리는 배우?"라고 말했다 .

한편 이날 '사람이 좋다'에서는 박철민의 약점이 공개되기도 했다.

박철민의 약점은 기억력이 좋지 않다는 것. 대본을 외워야 하는 배우이기에 남들보다 몇 배의 노력이 필요하다.

박철민은 "애드리브도 잘하고 순발력도 있고 대사도 맛있게 잘 친다고 한다. 하지만 실은 제 애드리브의 반 이상은 정말 처절하게 잘 외워지지 않는 대사를 가지고 몸부림치다가 그게 지겨워서 방향을 살짝 틀어 만든 애드리브들이다"라고 속사정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