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KBS TV본부장 "'동네변호사 조들호', '태양의 후예' 인기 이을 것"

입력 2016-03-23 14:14:52 | 수정 2016-03-23 14:23:06
글자축소 글자확대
동네변호사 조들호 포스터기사 이미지 보기

동네변호사 조들호 포스터


[ 한예진 기자 ] KBS 조인석 TV본부장이 드라마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극본 이향희, 연출 이정섭, 제작 SM C&C)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이정섭 PD를 비롯해 배우 박신양, 강소라, 류수영, 박솔미가 참석했다.

이날 조인석 본부장은 "'태양의 후예'와 '아이가 다섯' 등 KBS 드라마가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작품 또한 봄꽃같은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처음으로 KBS에 출연한 박신양은 조들호에 딱 맞는 캐스팅이라 생각한다. 함께 출연한 강소라 류수영 박솔미 역시 개성있는 역할로 열연했다. 굉장한 조연들 또한 드라마를 맛깔나게 만들어줬다"고 덧붙였다.

또 "최근 많은 작품들이 검사 변호사를 소재로 하지만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통쾌하게 웃을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잘 나가는 검사 조들호가 검찰의 비리를 고발해 나락으로 떨어진 후 인생 2막을 여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네이버 웹툰에서 연재된 해츨링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했다.

극 중 박신양은 서초동 꼴통에서 동네 히어로로 거듭난 변호사 조들호 역을, 강소라는 무늬만 변호사였다가 조들호를 만나면서 진짜 변호사가 되어가는 이은조 역을 맡았다. 오는 28일 밤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