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설리, 영화 '리얼'서 생애 첫 베드신 예고…수위 어느 정도일까? '관심'

입력 2016-03-23 15:53:24 | 수정 2016-03-23 16:26:55
글자축소 글자확대
리얼 설리 리얼 설리 /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리얼 설리 리얼 설리 / 사진=변성현 기자

설리, 영화 '리얼'서 베드신 선보인다

배우 설리가 영화 '리얼'에서 생애 첫 베드신을 예고했다.

23일 연예매체 스타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영화 관계자의 말을 인용, "설리가 연기하게 될 송유화 역은 베드신도 예정된 캐릭터"라고 밝혔다.

해당 매체는 아직 촬영이 진행되지 않아 어떤 수위가 될 지는 전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영화 '리얼'은 설리의 캐스팅과 더불어 배우 김수현의 주연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김수현의 군 입대 전 마지막 영화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리얼'은 검은 세계의 의뢰를 처리하며 승승장구하던 해결사 장태영(김수현)에게 한 르포작가가 찾아오며 벌어지는 일들을 액션, 느와르, 스릴러로 담아낼 예정이다.

설리가 맡은 송유화는 VVIP 재활병동 재활치료사 역으로 김수현과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