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허경환, 오나미 향한 진짜 속마음 털어놓더니…'충격 반전'

입력 2016-03-23 16:46:30 | 수정 2016-03-23 16:46:30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 사진=MBC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 사진=MBC


라디오스타 허경환

‘라디오스타’ 허경환이 오나미에 대한 속마음을 털어놨다.

23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타고난 흥과 끼로 보는 이들까지 어깨를 들썩이게 만드는 네 사람 이성경, 태항호, 데프콘, 허경환이 출연하는 ‘흥부자가 기가 막혀’ 특집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허경환은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함께 가상부부로 함께하고 있는 상대인 오나미에 대한 진심을 밝혀 듣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오나미 씨와 가상결혼 하던 중에 ‘심쿵’ 했던 적이 있다면서요?”라는 김국진의 말에 그는 “’심쿵’이 아니고 ‘쿵’한 적이 몇 번이 있어요”라면서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어 허경환은 “이 방송을 하면서 많이 놀래는 점은 그거에요”라더니 “이런 생각을 순간순간 해요. 살면 살 수 있겠다”라면서 오나미와 가상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느낀 점을 솔직하게 이야기 해 놀라움을 선사했다. 하지만 이 이야기의 결말엔 약간의 반전이 숨겨져 있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이후 허경환은 “명절에 내려갔더니 왜 나미는 인사하러 안 오지 하며 살짝 언짢아하시더라고요”라며 부모님 또한 오나미가 인사오기를 바라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는 후문이어서, 오나미에 대한 허경환의 진심에 궁금증과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