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탁재훈, 2년4개월 만에 방송 복귀…'늦깍이 대학생으로 변신'

입력 2016-03-23 09:24:07 | 수정 2016-03-23 13:29:43
글자축소 글자확대
탁재훈 /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탁재훈 / 사진=한경DB


가수 겸 방송인 탁재훈이 약 2년 4개월 만 TV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탁재훈은 4월 중 첫 방송되는 채널A 신규 예능 프로그램 '오늘부터 대학생'에서 장동민, 장도연, 박나래와 호흡을 맞춘다. 화려한 입담과 예측 불허 웃음 폭탄으로 중무장한 이들이 뭉쳤기에 방송가의 기대가 높다.

'오늘부터 대학생'은 대학 생활을 마음껏 즐기지 못한 연예인들이 학교에 재입학, 20대를 추억하며 캠퍼스를 누비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출연진 대부분은 개인 사정상 대학교를 중퇴한 이력이 있다.

탁재훈은 지난 2000년, 33세의 나이에 늦깎이 신입생으로 국민대학교 연극영화과에 입학했지만 학사 일정과 방송 활동이 겹쳐 졸업하지 못했다.

탁재훈은 제작진과 사전 인터뷰에서 "당시 뒤늦게 입학한 만큼 대학 생활을 누구보다 소중히 보내고 싶었으나 그렇지 못한 것이 늘 후회됐다"고 밝혔다.

방송에서 그는 도예과에 입학한다. 섬세한 손기술과 고도의 집중력을 필요로 하는 전공 특성과 달리 산만하기로 유명한 탁재훈의 좌충우돌 대학 생활기가 예상된다.

주변 환경도 사람도 모두 낯선 별천지 세상에서 또 다른 도전에 나선 탁재훈이 무려 29세 차이 나는 16학번 동기들과 대학 문화에 잘 적응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