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연애혁명' 작가 "외모 기사는 안 써줬으면 좋겠다" 돌직구…왜?

입력 2016-03-24 14:25:35 | 수정 2016-03-24 14:27: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연애혁명기사 이미지 보기

연애혁명


웹툰 '연애혁명'이 화제인 가운데 작가의 일침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연애혁명' 작가는 과거 네이버캐스트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SNS에 올린 사진을 가지고 기사를 안썼으면 좋겠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작품에 대한 기사를 써줬으면 한다"고 일침을 날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23일 업데이트된 '연애혁명' 118화에는 이경우가 분노하는 모습이 담겼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