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박' 장근석 "10살 어린 여진구, 기싸움 지지 않아"

입력 2016-03-24 17:18:28 | 수정 2016-03-24 18:39:20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박' 장근석, 여진구에 폭풍칭찬
'대박' 장근석 여진구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대박' 장근석 여진구 /한경DB


배우 장근석이 아역 배우 출신 여진구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24일 서울 목동 SBS에서 새 월화드라마 '대박'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주연배우 장근석, 여진구, 전광렬, 임지연, 윤진서가 참석했다.

장근석과 여진구는 공통점이 많다. 아역 출신으로 사극을 통해 큰 인기를 끌었다는 점.

이에 대해 여진구는 "(장)근석이 형도 연기를 해 왔기 때문에 처음 뵀지만 예전부터 알고 있었던 형 같은 느낌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아직 촬영이 겹치지 않아 현장에서는 아직 못뵀다. 이미 안심하고 있는 상태다. 저는 이런 감정인데 근석형은 어떨지 모르겠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장근석은 여진구에 대해 "무서운 배우라는 생각을 했다"면서 "연기에 대해 임하는 자세가 진지하고 카메라 앞에서는 다른 인간이 되는 그런 배우"라고 칭찬했다.

이어 "나이 차이가 10살이 나는 데 연기하는데는 전혀 느껴지지 않았다. 같은 남자로서 기 싸움을 할 때도 팽팽한 느낌을 받을 수 있었다. 오히려 고맙다"라고 덧붙였다.

'대박’은 왕의 잊혀진 아들 대길(장근석 분)과 그의 아우 연잉군(여진구 분/훗날 영조)이 목숨과 왕좌, 사랑을 놓고 벌이는 한판 대결을 그린 팩션 사극이다. '육룡이 나르샤' 후속으로 오는 28일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