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믿고 보는 우먼파워…'동네변호사 조들호' 강소라-박솔미 2인2색 매력

입력 2016-03-24 15:53:17 | 수정 2016-03-24 15:53:17
글자축소 글자확대
동네변호사 조들호 / 사진제공 : SM C&C기사 이미지 보기

동네변호사 조들호 / 사진제공 : SM C&C


배우 강소라, 박솔미가 2인 2색 우먼파워로 안방극장 접수에 나선다.

오는 28일 베일을 벗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극본 이향희, 연출 이정섭, 제작 SM C&C)에서 당찬 매력에 허당기 1%를 추가한 강소라(이은조 역)와 미모, 지성, 수완 등 다방면에서 우월한 박솔미(장해경 역)가 각기 다른 개성을 지닌 변호사의 모습을 그려낼 것을 예고했다.

극 중 공부가 제일 쉬웠던 수재 이은조(강소라 분)는 신입변호사의 넘치는 열정으로 보는 이들까지 파이팅 하게 만들 예정이다. 또한 험난한 사회생활 속에서 성장통을 겪으며 점점 성숙해지고 변호사의 사명감을 굳건히 다지는 모습을 보여준다고. 이에 친구처럼 편안하지만 신뢰할 수밖에 없는 강소라표 이은조에 설렘이 더해지고 있다.

반면, 장해경(박솔미 분)은 냉철하고 현실적인 판단력을 자랑하며 이은조와는 상반된 매력을 발산한다. 하지만 차가운 모습을 깨고 점차 드러날 인간적인 면모, 숨겨진 상처들이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하는 상황. 이에 알면 알수록 더 알고 싶고, 감싸주고 싶게 만드는 변화들이 흥미진진함을 배가시킬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한 관계자는 "이은조와 장해경은 극 전개에 더 없는 활력을 불어넣을 뿐만 아니라 첨예한 갈등을 빚게 되며 긴장감까지 형성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처럼 두 여변호사의 2색 매력이 월, 화요일 밤 안방극장의 마음을 강렬하게 사로잡게 될 만큼 본방송을 향한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오는 28일 월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