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3' 엄현경, 블락비와 소개팅 거절? 이유가

입력 2016-03-25 06:00:03 | 수정 2016-03-25 06:00: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KBS2TV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KBS2TV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최태준이 엄현경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폭로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TV '해피투게더3'의 '그렇고 그런 사이 특집'에서는 연예계의 소문난 절친 지코-최태준, 나비-김영희, MC그리-신동우가 출연했다.

이날 엄현경은 "예전에 최태준이 소개팅을 시겨준다고 했는데 생각해보니 블락비였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최태준은 "엄현경이 소개팅을 부탁했는데 지코와 친하니까 블락비 멤버 중 마음에 드는 사람을 고르라고 했다. 그런데 엄현경이 '아기들'이라며 거절했다"고 폭로했다.

최태준의 폭로에 엄현경은 현장에 있는 블락비 멤버 지코의 눈치를 보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고 지코는 "아 그래서 아까 저를 보는 눈빛이…"라고 말을 잇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