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희열의스케치북' 이하이 무대에 타블로·투컷 깜짝 등장

입력 2016-03-26 10:00:14 | 수정 2016-03-26 10:01: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이하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이하이



3년 만에 돌아온 가수 이하이가 신곡을 공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3년 만에 새로운 앨범을 들고 나온 이하이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유희열의스케치북'에 출연한 이하이는 더욱 깊어진 감성과 흔들림 없는 라이브를 선보여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진 토크에서 MC 유희열은 이하이에게 “많이 예뻐졌다”고 칭찬하며, “만약에 심사위원으로 내가 있었다면 어떻게 평가했을 것 같은가”라고 질문했고 이하이는 이에 “좋아했을 것 같다”고 화답했다.

그러자 유희열은 “회사를 선택을 해야하면?”이라고 질문을 던졌고, 이하이는 “말을 조심해야 한다. 밉보이면 앨범이 3년 간 안나올 수도 있다”라고 돌발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유희열의스케치북'에서 이하이가 신곡 ‘춥다’ 무대를 선보이던 도중 예고 없이 타블로와 투컷이 무대에 깜짝 등장, 함께 무대를 꾸몄다.

이번 이하이 하프앨범 ‘SEOULITE’ 앨범 프로듀싱을 맡은 타블로와 투컷은 “하이가 행복할 수 있는 앨범, 하이가 성숙해졌다는 얘기를 듣게 해주고 싶었다”고 전했으며 특히 타블로는 “하이가 1위 했을 때 진짜 울었다”고 이하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