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계약' 이서진, 유이 보자마자 격한 포옹…본격 로맨스 시작?

입력 2016-03-27 11:27:15 | 수정 2016-03-27 11:44:45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사진=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사진=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 방송화면


'결혼계약' 이서진과 유이의 본격적인 러브라인이 시작됐다.

26일 밤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극본 정유경·연출 김진민) 7회에서는 한지훈(이서진)이 강혜수(유이)을 포옹하며 자신의 진심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진 것.

이날 김용건(한성국 역)은 이서진에게 이혼서류를 건네며 "이거나 작성하고 오라"고 했고, 이에 이서진은 "그런 여자 아니다"라고 대답했다.

김용건은 "돈 준다고 간까지 파는 애다. 무서울 게 없는 애다. 만나보니 더 확실하다. 바짓가랑이 붙들고 수술해달라고 하는데, 보통내기가 아니겠더라"고 말했다.

이서진은 "그 여자한테 뭐라고 하셨냐"고 물었고, 김용건은 "계약서에 뭐라고 썼길래 발목을 잡혔냐. 내가 해결해주겠다"고 답했다.

이후 이서진은 유이를가 상처받을 것을 걱정하며, 유이에게 전화를 걸었다. 하지만 유이는 받지 않았다.이서진은 유이의 집 앞에 찾아가 만났고, 만나자마자 이서진은 유이를 와락 끌어안으며 로맨스의 시작을 예고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