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K팝스타5 안예은, 실력부터 인성까지 인정…위안부 할머니 티셔츠 입고 등장

입력 2016-03-28 12:14:37 | 수정 2016-03-28 12:47:34
글자축소 글자확대
K팝스타5 안예은 , '봄이 온다면' 자작곡 선봬
K팝스타5 안예은기사 이미지 보기

K팝스타5 안예은


‘K팝스타5’ 참가자 안예은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돕기 위한 옷을 입고 방송에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다.

윤미향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상임대표는 지난 2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아 반갑다. 지금 막 케이팝스타 보다가 이 낯익은 티셔츠에 울음 나올 뻔"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윤 대표에 따르면 안예은 참가자가 방송에 착용한 이 티셔츠는 서울에서 평범하게 직장 생활을 하는 세 명의 20대 여성 디자이너가 수요시위에 함께할 수 없는 이들이 만든 것.

이어 윤 대표는 “이 옷 판매금은 모두 정의기억재단설립추진위원회에 기부할 것"이라면서 "안예은 양, 노래도 너무 잘하네요. 속이 꽉 찬 여성 같아요. 앞으로 늘 응원하겠습니다"라며 감사의 메시지를 보냈다.

안예은은 지난 27일 방송된 SBS ‘K팝스타5’ 에 출연해 자작곡 '봄이 온다면'을 선뵀다. 심사위원들은 "소울 넘치는 가수"라면서 "가사와 멜로디, 편곡능력이 정말 좋다"라고 극찬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