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월화드라마 시청률 승자는 '대박'…2위는 '동네변호사 조들호'

입력 2016-03-29 07:53:25 | 수정 2016-03-29 07:56: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박'기사 이미지 보기

'대박'


최근 동시 출발한 지상파 3사의 월화드라마 시청률에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28일 동시에 출발한 SBS ‘대박’과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MBC '몬스터'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면서 시청률에 대한 관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29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링에 따르면 전국 시청률 11.8%를 기록한 '대박'이 1위를 기록했으며 그 뒤를 이어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10.1%를 나타내며 2위에 안착했다.'몬스터'는 7.3%를 기록하며 최하위에 자리를 마련했다.

'대박'은 첫회부터 빠른 전개와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날 숙종역의 최민수와 복순(윤진서)의 남편 만금역의 이문식이 내기를 하는 장면이 긴장감을 주며 눈길을 끌었다.

잘 나가는 검사 조들호가 검찰의 비리를 고발해 나락으로 떨어진 후 인생 2막을 여는 '동네변호사 조들호'에 대한 관심도 적지 않다. '눈 먼 거지'로 첫 등장한 강지환과 불의의 사고로 부모님을 잃고 시력까지 잃게 된 이기광의 안하무인 폭군 연기도 눈길을 끌었다.

근소한 차이로 1,2,3위에 오른 이들 월화드라마에 대한 관심이 어디로 쏠릴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