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설현님 오신 날…정좌하고 본방사수

입력 2016-03-30 14:10:39 | 수정 2016-03-30 14:10: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설현, '라디오스타'서 예능감 대방출
'라디오스타' 설현 /MBC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설현 /MBC


걸그룹 AOA 멤버 설현이 개인기-섹시댄스까지 이어지는 ‘매력발산 3종세트’를 선보인다.

30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조희진/ 연출 황교진)에서는 무엇이든 했다 하면 빵 터지는 ‘대세스타 4인방’ 남궁민-이동휘-설현-윤정수가 출연하는 ‘넌 is 뭔들’ 특집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설현은 검은 시스루 블라우스와 초커로 은근한 섹시미를 드러내며 등장해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후 그는 섹시와 귀여움, 청순함을 오가는 블랙홀 매력으로 보는 이들의 입가에 자동미소를 유발하기 시작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애교를 부리는 설현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4MC의 애교요청에 그는 양손으로 꽃받침을 장착한 뒤 귀여운 발음으로 “설현이 귀여워?”라며 애교를 부렸고, 이에 4MC는 “이야~ 치명적이네”라며 감탄을 내뱉었다고 전해져 그의 애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설현은 ‘라디오스타’ 첫 출연인 만큼 다양한 개인기를 준비해 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설현 씨가 개인기를 준비했다고”라는 김구라의 말에 설현은 주전자 물 끓는 소리를 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드는가 하면, 귀여운 성대모사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어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어 설현은 몸의 라인이 도드라지는 섹시댄스로 또 한번 매력을 어필하기도 했다. 스튜디오 중앙으로 향한 그는 준비해 온 음악에 맞춰 부드럽고 유연한 몸놀림으로 댄스실력을 선보였고, 이를 본 이동휘는 자기도 모르게 박수를 치고 말았다는 후문이어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날 설현은 자신의 신체비밀부터 취침비밀까지 서슴없이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는 몸 이곳 저곳에 흰색 점이 있다고 밝히는가 하면, “(이것에) 입술을 비비면 불편한 데서도 잠이 잘 와요”라며 잠을 자기 위해 꼭 필요한 것이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

과연 ‘대세 매력녀’ 설현은 얼마나 무궁무진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지, 그가 잠들기 위해 입술을 비비는 대상은 무엇일지는 3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넌 is 뭔들 특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