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웅진식품 캔커피 이츠바바, 세븐일레븐 입점

입력 2016-04-01 10:10:45 | 수정 2016-04-01 10:10:4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웅진식품은 캔커피 브랜드 이츠바바가 편의점 세븐일레븐에 입점한다고 밝혔다.

이츠바바는 풍부한 우유향과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의 카페라떼 캔커피다. 파란톤의 배경 중간에 남자의 얼굴이 그려진 황금색 쉼표를 배치한 디자인으로 남자의 휴식을 위한 커피라는 메시지를 표현했다. 제품의 용량은 175ml고, 세븐일레븐에서 한 캔에 800원에 판매된다.

이츠바바는 세븐일레븐 입점을 기념해서 1+1 행사를 진행한다. 기간은 4월 1일부터 30일까지다.

웅진식품 관계자는 “RTD 커피 시장은 원두커피 시장이 성장하고 있음에도 줄어들지 않고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시장”이라고 말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