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 강예원, 본명 김지은 버리고 개명 "19禁 전라 노출 이미지, 버리고 싶었다"

입력 2016-04-01 13:09:59 | 수정 2016-04-01 13:09:59
글자축소 글자확대
'해피투게더' 강예원
'해피투게더' 강예원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 강예원


배우 강예원이 개명한 사실을 밝혔다.

강예원은 과거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본명인 김지은을 버리고 가명으로 활동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강예원은 "김구라가 방송에서 내 얘기를 했다. 그래서 과거에 촬영한 영화 '마법의 성'이 검색어로 뜨더라"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강예원은 "'마법의 성' 여주인공이 영화를 찍은 이후 없어졌다고 했다"면서 억울함을 토로했다.

그는 "'마법의 성' 이후 전라 노출 이미지를 벗고싶어 강예원으로 개명했다"며 "이름을 알리기까지 10년이 걸렸다"라고 덧붙였다.

강예원은 지난 31일 방송된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