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백산 대형 산불, 진화 완료 "화재원인 조사중"

입력 2016-04-02 11:52:36 | 수정 2016-04-02 11:54: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소백산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불길이 진화 작업 끝에 결국 잡혔다.

단양군은 2일 오전 4시부터 소백산 자락에서 전날 발생한 산불 진화 작업을 재개해 불이 난 지 13시간여 만에 불길을 잡는데 성공했다.

단양군은 소속 공무원과 유관기관 직원 등 200여 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으며, 산림청에 요청해 헬기 5대도 진화 작업에 투입했다.

단양군 관계자는 "산불이 우려했던 것보다 다행히 많이 번지지 않아 어렵지 않게 불길이 잡혔다"며 "현재 잔불 진화 작업을 하고 있으며 오전 중으로 완전 진화가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과 단양군은 발화지점 인근에 밭이 있는 점으로 미뤄 이곳에서 밭두렁이나 농업 폐기물을 태우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