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계약’ 이서진♥유이 계약 끝…진짜 사랑 시작

입력 2016-04-03 13:37:14 | 수정 2016-04-03 18:09: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결혼계약' 유이·이서진 / 사진 = MBC '결혼계약'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결혼계약' 유이·이서진 / 사진 = MBC '결혼계약' 방송화면


‘결혼계약’ 이서진 유이가 키스로 마음을 확인했다.

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극본 김진민·연출 정유경)에서 한지훈(이서진) 강혜수(유이)가 첫키스를 나누며 서로를 향한 마음이 단순 계약이 아닌 사랑이란 사실을 깨달았다.

이날 강혜수는 바람을 쐬러 나왔다가 한지훈과 만났다. 한지훈은 바람이 차다며 강혜수를 챙겨줬고 홀로 숙소로 돌아갔지만 차은성(신린아)이 어머니 오미란(이휘향)과 함께 자고 있자 다시 집 밖으로 나왔다.

이날 한지훈은 모친 오미란이 간 이식 수술을 앞두고 사라지자 답답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한지훈은 자신과 계약 관계로 얽힌 아내 강혜수와 강혜수 딸 차은성와 함께 오미란 고향을 찾았다.

이어 오미란은 한지훈 강혜수 부부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며 진짜 가족으로 거듭났다. 특히 한지훈은 오미란과 달리 수술을 강행하겠다는 강혜수를 보며 “우리 계약은 끝났다. 잔금은 치를 거다”고 강혜수 마음의 짐을 덜어주려했다.

이후 한지훈은 “여기까지 와줘서 고맙다. 솔직히 좋았다. 진짜 가족 여행 온 기분이었다”며 “내가 이런 얘기 할 주제는 못 되지만 앞으로 행복하게 잘 살아요”라고 강혜수의 행복을 빌었다.

이에 강혜수는 악수를 나누던 한지훈 손을 놓지 못한데 이어 볼에 입을 맞추며 자신 마음을 드러냈다. 한지훈 역시 강혜수에게 입을 맞추며 한지훈 강혜수의 진짜 사랑이 시작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