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탐정 홍길동' 조성희 감독 "'대세남' 송중기·이제훈의 차이점은…"

입력 2016-04-04 12:00:05 | 수정 2016-04-05 09:33: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제훈-송중기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이제훈-송중기 / 사진 = 한경DB


[ 한예진 기자 ] 조성희 감독이 '늑대소년' 송중기와 '탐정 홍길동' 이제훈을 비교했다.

영화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 제작보고회가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제작보고회에는 연출을 맡은 조성희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제훈, 김성균, 고아라가 참석했다.

이날 조성희 감독은 송중기와 이제훈의 차이점에 대해 "전작 '늑대소년'의 송중기는 굉장히 많이 준비하고 노력하고 스스로 창조한 부분이 있었다"며 "반면 이제훈은 훨씬 더 동물적이고 본능적으로 연기하는 배우다. 생각을 정말 깊게한다"고 밝혔다.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은 겁 없고, 정 없고, 기억 없고, 친구도 없지만 사건 해결은 99%의 성공률을 자랑하는 탐정 홍길동의 이야기를 그린다. 홍길동이 20년간 해결하지 못한 단 하나의 사건을 추적하던 중 베일에 싸인 거대 조직 광은회의 충격적 실체를 마주하게 된다.

신선하고 독보적인 상상력으로 조성희 감독이 재탄생시킨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은 오는 5월 관객들 앞에 선보인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