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병호의 메이저리그 첫 홈런 "팀에 리드 안겼다"

입력 2016-04-09 12:00:26 | 수정 2016-04-09 12:02: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미네소타 트윈스 박병호의 메이저리그 첫 홈런이 터졌다.

9일 오전(이하 한국시각) 미국 캔자스시티 카프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원정 경기에 6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한 박병호가 홈런을 기록했다.

2-2 동점이던 8회초 네 번째 타석을 맞이한 박병호는 캔자스시티의 구원투수 호아킴 소리아의 투구를 공략,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역전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이는 메이저리그 데뷔 3경기 만에 터진 첫 홈런이다. 지난 5일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개막전에서 데뷔 첫 안타를 신고했던 박병호는 7일 볼티모어전에서는 볼넷 1개를 기록한 뒤 8일 볼티모어전에서는 결장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