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K팝스타5' 이수정 우승…방송 최초 300점 만점+시청률 신기록

입력 2016-04-11 11:25:04 | 수정 2016-04-12 14:24:07
글자축소 글자확대
'K팝스타5' 이수정 우승 / 사진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K팝스타5' 이수정 우승 / 사진 = SBS 방송 캡처


K팝스타5 이수정 우승

'K팝스타5'의 우승자 이수정이 세 곳의 기획사 중 안테나행을 선택하며 순간최고시청률 22.19%를 기록했다.

지난 밤 방송된 SBS 'K팝스타5'의 마지막회에서 3명의 심사위원에게 만점을 받은 이수정이 최종적으로 시즌5의 우승자로 결정됐다. 이 순간 최고 시청률은 최고기록이었던 지난주 21.69%를 0.5%p뛰어오른 22.19%(닐슨코리아/수도권기준)로 마지막회에서 순간최고시청률 기록을 경신했다. 이와 함께 마지막회 평균 시청률도 14.4%(닐슨코리아/수도권기준)를 기록했다.

우승자를 가리는 파이널 무대에서 이수정은 먼저 가요인 ‘편지’(김광진)로 승부수를 던졌으니 장점을 살리지 못한 편곡으로 혹평을 받았다.

하지만 두 번째 경연인 ‘바꿔부르기’ 미션에서 이수정은 안예은의 자작곡 ‘스티커’를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명예회복은 물론 세 명의 심사위원으로부터 모두 만점을 받아 300점을 기록하는 초유의 사태를 발생시켰다. 이 무대로 이수정은 시즌 5의 우승을 거머쥐었다.

또한 SBS ‘K팝스타’ 역사상 처음으로 우승자가 안테나행을 결정했다는 점도 눈길을 끌고 있다.

지금까지 ‘K팝스타’우승자는 JYP 행 2번, YG 행 2번의 전적을 갖고 있었다. 이수정은 ‘배틀오디션’전 3주간 ‘안테나’에서 유희열 심사위원에게 훈련을 받았다. 이 때의 기억을 또렷이 갖고 있었던 이수정은 우승자의 무대에서 다시 한 번 유희열을 선택한 것. 유희열은 "처음으로 K팝스타에서 안테나를 선택해줬다. 앞으로 아버지 같은 마음, 부모님 같은 마음으로 책임을 지겠다"고 화답했다.

매 라운드 반전에 이변으로 땀을 쥐게 했던 지난 6개월 간의 SBS‘K팝스타5’의 여정은 이수정이 최종 우승자로 결정되며 마무리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