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가씨' 김태리 무슨 역할?…"노출 최고 수위, 노출 협의 불가능"

입력 2016-04-12 09:48:22 | 수정 2016-04-12 10:12: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가씨 김태리 / 사진 = 영화 '아가씨' 스틸컷기사 이미지 보기

아가씨 김태리 / 사진 = 영화 '아가씨' 스틸컷


영화 '아가씨'에 출연하는 신인 배우 김태리가 화제다.

김태리는 이번 영화에서 하녀 역을 맡았다. 오디션 때부터 '노출 수위가 최고 수위이며 노출에 대한 협의가 불가능하다'고 조건이 붙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 공개 오디션에서 김태리는 1,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 됐다.

한편 영화 '아가씨'는 영국 유명 소설 '핑거스미스'를 원작으로 1930년대,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된 아가씨와 그런 아가씨의 재산을 노리는 사기꾼 백작, 그리고 백작에게 고용돼 아가씨의 하녀가 된 소녀를 둘러싼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재산을 상속받는 아가씨 역에는 김민희가 열연할 예정이며, 사기꾼 백작 역은 하정우가 맡았다. 박찬욱 감독의 신작인 '아가씨'는 오는 6월 개봉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