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진구, 상대역 김지원에 실망? "글래머 女배우 예상했는데…"

입력 2016-04-12 15:47:43 | 수정 2016-04-12 15:49: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진구 김지원 / 그라치아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진구 김지원 / 그라치아 화보


배우 진구가 상대역 김지원을 언급해 화제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는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서대영 역으로 활약 중인 진구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박경림은 진실 혹은 거짓 퀴즈로 ‘상대역이 김지원이어서 실망했다’라고 언급했다. 이에 진구는 아니라고 단칼에 답했다.

진구는 “사실 대본을 봤을 땐 글래머러스한 분으로 여군 군복이 잘 어울리는 배우를 예상했다. 근데 지원씨가 오셨길래 그런 모습을 잘 소화할까라고는 생각했지만 실망한 적은 전혀 없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원아 수고 많았고 다음 작품에서는 이번 작품보다 더 자유롭게 놀았으면 좋겠다. 파이팅!”이라고 김지원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