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박' 장근석, 뱀 씹어 먹는 처절한 연기투혼 화제

입력 2016-04-13 20:59:13 | 수정 2016-04-13 20:59:13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박' 장근석, 뱀 씹어먹는 열연 /사진 = SBS 드라마 '대박'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대박' 장근석, 뱀 씹어먹는 열연 /사진 = SBS 드라마 '대박' 방송화면


드라마 속 장근석 열연이 화제다.

SBS 월화드라마 ‘대박’에서 천운을 지닌 풍운아 백대길 역을 맡아 대역 없이 온갖 고난이도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극 중 대길은 천민 출신으로 복수심을 불태우고 있는 인물이다. 가진 것이라고는 호기와 패기뿐이다.

12일 방송된 SBS ‘대박’에서는 연기가 절정으로 치달았다. 이날 대박에서 대길은 나무를 하던 무림의 고수 김체건(안길강)을 만났다. 김체건은 대길의 주변에서 뱀을 발견, 눈길을 보냈고 대길은 산 뱀을 잡아채 씹어 먹었다.

이와 관련 장근석은 “아비를 잃은 분노, 이인좌를 향한 분노, 염전에서 탈출해야만 하는 노비 신세, 뱀이라도 먹어 끼니를 때울 수 밖에 없는 대길의 상황과 심리에 공감했기 때문에 뱀 껍질을 입으로 벗기고 생 뱀을 씹어 먹을 수 있었다. 전혀 두렵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대박'의 남건 PD는 뱀을 뜯어먹는 장면에 대해서 "대본에 쓰여져 있는 대로 촬영했다. 장근석과는 첫 미팅 때 미리 이야기했다. '가짜'는 하지 말자고. 장근석은 기뻐했고, 현장에서도 흔쾌히 연기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