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걸스데이 유라 "女아이돌 몸매 탑3는 설현-현아-유라"

입력 2016-04-14 09:10:15 | 수정 2016-04-14 09:25: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스데이 유라 /해피투게더기사 이미지 보기

걸스데이 유라 /해피투게더


유라가 스스로 ‘아이돌 탑클래스 몸매’의 소유자라고 주장했다.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의 14일 방송은 ‘꽃길만 걸으소서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근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며 꽃길을 걷고 있는 걸스데이 혜리-유라, 이세영, 최성원이 출연해 봄날 안방극장에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라는 귀여운 몸매부심을 드러냈다. 유라는 5억 다리보험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는 걸그룹 대표 각선미 여신. 이날 유라는 걸그룹 몸매 탑3를 묻는 질문에 “설현씨가 요즘 몸매로 굉장히 핫하지 않냐. 그리고 현아 선배님도 몸매가 예쁘다”며 두 명을 지목했다. 이어 유라는 “나머지 한 명은 유라씨”라고 당당하게 본인을 지목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혜리는 유라가 뽑은 탑3에 자신의 이름이 없자 “기분 나쁘다”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 폭소를 유발했다. 이에 MC들은 “혜리는 탑 몇까지 가능하냐”면서 곧장 중재에 나섰지만, 유라는 능청스러운 얼굴로 “우리나라 걸그룹이 몇 명 정도 되죠?”라고 되물으며, 혜리에게 카운트 펀치급 굴욕을 안겨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방송은 14일 밤 11시.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