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심은하, 지상욱과 결혼 12년 만에 국회의원 사모님 됐다

입력 2016-04-14 09:57:04 | 수정 2016-04-14 15:20:34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심은하 지상욱 / 사진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심은하 지상욱 / 사진 = JTBC 방송 캡처


심은하 지상욱

중구성동구을에 출마한 새누리당 지상욱 후보가 20대 총선에서 국회 입성에 성공했다.

배우 심은하의 남편인 지상욱 당선자는 "집사람은 저를 지지하고 도와주는 가장 큰 후원자이자 친구"라며 "보이지 않는 곳에서 힘과 용기를 준 덕에 홀로 설 수 있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선거 기간 심은하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 '그림자 내조'를 해왔다. 주말이면 남편과 함께 지역 교회에서 예배를 하고, 시장에서 장을 보는 등 주민과 자연스럽게 접촉하며 조용히 지원했다는 게 캠프 관계자들의 말이다.

심은하는 20대 총선을 발판으로 국회의원 사모님이 됐다.

반면 송파병에 출마한 김을동 후보는 아들인 배우 송일국의 호소에도 불구하고 더민주 남인순 후보에 패했다.

▶'관광객 스트레스' 이효리, 제주도 집을 결국…
▶홍진영, 첫날밤엔 이렇게? 입다만 속옷 화보
▶미스코리아 출신 오현경, 분당서 사업 벌였다가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