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썰전' 추가촬영 말말말…김구라 "선거 끝나면 우리 어떡해"

입력 2016-04-14 12:02:34 | 수정 2016-04-14 12:57:52
글자축소 글자확대
'썰전' 총선직후 긴급 촬영
'썰전'기사 이미지 보기

'썰전'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이 4.13 총선의 생생한 결과를 전하기 위해, 선거 직후인 14일새벽 긴급 추가 촬영을 강행했다.

앞서 지난 7일 방송에서 김구라는 “총선 결과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해서 목요일 새벽에 다시 만나기로 했다”며 추가 녹화 소식을 알렸다.

또 김구라는 “선거 때문에 ‘썰전’ 시청률이 많이 올랐는데, 선거 끝나면 이제 우린 어떡하느냐”며 MC로서 걱정을 드러냈다.

이에 전원책은 “선거가 끝나면 시청률이 본격적으로 10%가 될 것”이라며, “우리가 다 알아서 할 테니 (MC는) 계속 웃기만 하면 된다”고 김구라를 안심시켰다.

유시민도 “(선거 후에) 많은 일이 있을 것이니 걱정하지 말라”며 거들었다.

'썰전'은 매주 월요일 녹화 후 목요일 밤 방송되어 왔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