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양의 후예' 김지원 종영소감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지 말입니다. 단결!"

입력 2016-04-15 08:11:37 | 수정 2016-04-15 09:57: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태양의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NEW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태양의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NEW


태양의후예 김지원 종영소감

배우 김지원이 ‘태양의 후예’에 대한 재치만점 종영 소감을 밝혔다.

15일,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4일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 제작 태양의 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NEW)에서 '윤명주' 중위 역으로 활약한 김지원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김지원은 소속사를 통해 “안녕하세요. ‘윤명주’역에 김지원입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태양의 후예’가 마지막 방송을 했다니, 아직 실감이 나지 않네요. ‘태양의 후예’라는 작품을 만나고, ‘윤명주’라는 멋진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어서 무척 행복한 시간들이었습니다”라며 큰 사랑을 받았던 작품과 캐릭터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태양의 후예’에 함께했던 연기자 선후배님들, 스태프분들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이렇게 사랑받는 작품에 함께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참 영광스러운 일이었어요.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리지 말입니다. 단결!”이라고 드라마 속 유행어를 활용한 재치 있는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지원은 밀린 일정을 소화하며 차기작을 신중하게 검토 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