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한구 "유승민 불출마 선언 기다렸다"

입력 2016-04-15 22:02:27 | 수정 2016-10-26 22:58: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한구 전 새누리당 공직후보자추천관리워원장이 15일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유승민 의원의 4·13 총선 불출마 선언을 기다렸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이 전 위원장은 "당시 유 의원이 결단을 내렸다면 정부와 당, 자신까지 좋았을 것"이라며 "왜 끝까지 출마를 고집했는지 지금 생각해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 전 위원장은 공천 과정에서의 고압적 태도가 여론에 악영향을 미쳤다는 지적에 대해선 "개혁공천 의지가 분명했다"며 "진정성을 알아주고, 언론도 이해할 것이라 생각했지만 그렇지 못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