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친구들이 밝힌 한채아 과거, "고등학교때도 인기 많았다"

입력 2016-04-16 09:42:14 | 수정 2016-04-16 09:42:1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



‘나혼자산다’ 한채아가 친구들을 만났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친구들을 만난 한채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나혼자산다’에서 한채아는 친구들을 집으로 초대했다. 친구들이 집에 오자 한채아는 “너무 꾸미고 온 거 아니냐”며 친구들을 놀렸다.

이후 한채아는 친구들을 카페로 데리고 간 한채아는 “결혼을 하고 자식을 낳고 살면서 힘들었을 친구들을 위해 카페에 데려갔다”고 말해 훈훈함을 느끼게 했다.

한편 이날 ‘나혼자산다’에서 한채아의 친구들은 "한채아가 고등학교 때부터 인기가 많았다"며 "울산에서 길거리 캐스팅을 당하고, 구경하러 오는 남학생들이 많았다"고 증언했다.

이에 한채아는 "그 남자들은 지금 다 결혼했겠지?"라며 "그 애들 다 만났음 여자 의자왕이 됐을 것"이라고 말해 ‘나혼자산다’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