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언니들의슬램덩크' 뜻밖의 능력 선보인 제시, "이렇게 잘할줄은…"

입력 2016-04-16 09:54:26 | 수정 2016-04-16 09:54: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제시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제시



'언니들의슬램덩크' 제시가 뜻밖의 운전 능력을 선보였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언니들의슬램덩크'에서는 운전학원을 찾은 김숙·제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언니들의슬램덩크'에서 제시는 예상치 못한 독보적인 운전 실력을 과시했다. 제시는 강사의 가르침에 맞춰 움직이면서 연방 "재미있다"를 연발했다. 시종일관 덜덜 떠는 김숙과는 대조적인 모습이었다. 강사도 "잘하시는데요"라고 칭찬했다.

하지만 제시는 "내 꿈이 아니잖냐"라며 웃어보였다.

이에 소녀시대 티파니는 "그럼 면허를 따서 김숙 언니한테 선물해라"라고 말했다. 이에 제시는 "싫다. 내가 이렇게 힘들게 땄는데"라며 "그럼 내가 버스 면허증을 따는 건가?"라는 말과 함께 웃었다.

김숙도 "제시가 이렇게 잘할 줄 몰랐다. 차 모는 모습도 잘 어울렸다"라며 "내가 네 적성을 찾아준 거 아니냐"라고 감탄했다. 그러면서도 김숙은 꿈을 포기하지 않고 도전을 계속할 것을 결심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