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병호, 팀 연패 끊는 결승타 "3타수 1안타 1볼넷"

입력 2016-04-16 14:00:13 | 수정 2016-04-16 14:01: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미네소타트윈스 홈페이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미네소타트윈스 홈페이지



박병호가 팀의 연패를 끊는 결승 2루타를 터트렸다.

박병호는 16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 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 필드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의 홈경기에서 6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박병호는 8회말 1사 1루에서 상대 투수 페르난도 살라스와 풀카운트로 맞서다가 시속 140㎞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좌익수 왼쪽을 찌르는 2루타를 날렸다.

좌익수 크레이그 젠트리가 공을 더듬는 사이 박병호는 2루까지 안착했고 1루 주자였던 플루프는 홈까지 내달려 5-4 결승 득점을 올렸다.

이날 3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한 박병호의 시즌 타율은 0.160에서 0.179(28타수 5안타)로 올랐다.

한편 에인절스 최지만은 볼넷으로 출루한 선두타자 카를로스 페레스의 대주자로 나서 클리프 페닝턴과 유넬 에스코바르의 땅볼에 2, 3루까지 밟았으나 홈에 들어오지 못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