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엔 안보리, 북한에 경고 "추가도발 때 강력조처"

입력 2016-04-16 18:43:40 | 수정 2016-04-16 18:43:4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에서 북한에 강력한 경고메시지를 보냈다.

유엔 안보리는 15일(현지시간) 북한의 추가 도발 때 중대한 조처를 하겠다는 내용의 언론 성명을 채택했다.

이날 유엔 안보리는 미국·한국 등이 요구하고 15개 회원국이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한다는 데 동의함에 따라 언론 성명을 채택했다.

언론성명은 결의안·의장성명보다는 수위가 낮지만, 안보리가 사안의 중대성에 대해 하나 된 목소리를 내는 수단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작지 않다.

안보리는 이어 북한이 핵실험이나 탄도미사일 발사 등 추가 도발을 할 경우에는 중대한 추가 조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유엔 관계자는 미사일 발사 실험이 실패했는데도 안보리가 회의 소집 절차를 생략한 채 신속하게 언론성명을 채택한 것은 사안을 심각하게 받아들인다는 것을 반영한 것이며 특히 이번 달 안보리 의장국이 중국이라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북한의 최대 우방인 중국이 안보리 의장국을 맡은 상황에서도 신속하게 언론성명이 채택된 것이 큰 의미가 있다는 설명을 덧붙이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