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이재진, "과거 장우혁·문희준이 춤 라이벌"

입력 2016-04-16 22:20:08 | 수정 2016-04-16 22:20: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에 출연한 이재진이 장우혁의 춤 실력을 언급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토토가2' 기획과 젝스키스 섭외 과정이 전파를 탔다.

이날 '무한도전'에 출연한 젝스키스 멤버들은 과거 이재진이 춤 담당이었다고 털어놨다. 이재진은 "장우혁, 문희준과 라이벌이었다"고 밝혔고, 하하는 "장우혁씨가 춤 잘 추잖아. 누가 더 잘추는 거 같나"고 물었다.

이재진은 "지금 연습해서 준비해야지. 해야 한다면"이라고 진지하게 답했다. 그는 "당장은 위험하다. 지금 문 열고 들어오면 당연히 지는데"라고 덧붙여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에서 이재진은 젝스키스 해체 당시를 언급하기도 했다.

이재진은 "원래 해체가 4월이 예정이었다. 내가 도망갔었다. 하기 싫어서. 그래서 나 때문에 좀 연기 됐었다. 잠수를 탔다"고 밝혔다.

이재진은 "그렇게까지 반대를 했었다"며 "그 상황에서 내가 할 수 있는건 그것 뿐이었다"고 말했다.

이 사실을 몰랐던 멤버들은 놀랐고 은지원은 "빼고 했을 것 같다. 해체를"이라고 말해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