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세스캅2' 김범, 소름끼치는 표정연기…'분노 폭발'!

입력 2016-04-17 11:08:33 | 수정 2016-04-17 11:08:33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세스캅2 김범 / 사진 = SBS 미세스캅2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미세스캅2 김범 / 사진 = SBS 미세스캅2 방송화면


'미세스캅2' 김범이 분노를 제대로 폭발시켰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주말 특별기획드라마 ‘미세스캅2’ 13회에서 이성을 제대로 잃은 김범(이로준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성령(고윤정 역)에 의해 차성호를 이용해 병원을 인수하려고 했다는 사실이 만천하에 알려진 것.

이로준은 차성호에게 의료사고를 조작하라는 제안을 했다. 차성호는 이로준의 제안을 받아들였지만, 이내 자책감에 못이겨 유서를 남겨두고 자살했다. 차성호 자살사건을 파헤치던 고윤정과 강력 1팀은 차성호의 유서를 찾아내, 이로준이 그에게 의료사고를 조작하게끔 만들었다는 사실을 언론에 공개했다. 이로 인해 병원 인수는 물거품이 되자 이로준은 이성을 잃고 분노를 폭발시켰다.

특히 눈에 핏발이 선 광기 어린 눈빛을 발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1분도 채 되지 않는 장면이었지만 안방극장을 압도하기에 충분케 한 분노였고, 눈빛이었다. 김범의 미친 연기력은 앞으로 김성령과의 대결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김범은 회를 거듭할수록 무르익은 악역 연기를 선보이고 이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끌어올려주고 있다.

한편 SBS 주말 특별기획드라마 ‘미세스캅2’는 화려한 스펙과 외모를 가진, 강력계 형사라고는 보이지 않는 경찰아줌마 고윤정과 독특한 개성을 지닌 팀원들이 모인 강력 1팀의 활약을 그린 수사극으로,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