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수민, '보니하니' 전 무명시절 최초 고백 "춥고, 배고팠다"

입력 2016-04-18 13:15:44 | 수정 2016-04-18 13:18: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동상이몽' 이수민 출연
'동상이몽' 이수민 무명시절 고백기사 이미지 보기

'동상이몽' 이수민 무명시절 고백


이수민이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이하 동상이몽)에 출연, 보조출연 경험을 최초 고백한다.

오는 18일 밤 방송 예정인 동상이몽에는 어머니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드라마, 영화 등 각종 방송 보조출연 활동을 하고 있는 여고생 쌍둥이 자매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 하며 대세로 떠오른 ‘초통령’ 이수민이 출연자의 사연에 크게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수민은 “실제로 보조출연을 정말 많이 했었다”며, 자신의 무명 시절을 최초 고백해 전 출연진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이수민은 “10살 때부터 3~4년 간 보조출연을 했다. 아침 일찍 나가야 하고 춥고 배고프고 엄청 힘든 일이다”라며, 쌍둥이 자매의 고충을 이해했다.

‘국민 여동생’ 이수민의 과거 경험담은 오는 18일 월요일 밤 11시 10분 SBS ‘동상이몽’에서 공개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