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해진, 반전 성격 셀프 폭로 "아줌마스럽고 덕후 기질 있어"

입력 2016-04-19 10:35:04 | 수정 2016-04-19 10:35:04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해진 화보 촬영 현장 포착
박해진 /앳스타일기사 이미지 보기

박해진 /앳스타일


배우 박해진이 스스로 성격에 대해 '아줌마'스럽다고 표현했다.

박해진은 최근 앳스타일(@star1)과 ‘포근 해진 봄’이라는 콘셉트로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날 박해진은 “tvN ‘치즈인더트랩’의 실제 배우들의 사이는 어땠냐”고 묻는 질문에 “매우 좋았다”며 “나 역시 촬영장에 갈 때마다 즐거웠다”고 답했다. 덧붙여 “어리고 젊은 친구들 사이에서 에너지를 많이 받으며 촬영했다”고 수줍게 웃었다.

또 상대배우 김고은과의 케미를 점수로 매겨달라는 부탁에 “개인적으로 굉장히 좋았다고 생각하는데 어땠나?”라며 “스스로 생각하기엔 100점 만점에 80점 이상은 되지 않았나 싶다”고 자신 있게 전했다.

박해진 /앳스타일기사 이미지 보기

박해진 /앳스타일


“30대의 나이에 대학생을 연기하는 게 꽤 어색했을 것 같다”는 질문에는 “8년을 거슬러 올라간 거니까 많이 어색했지만 다행히 연령대가 비슷한 배우들도 함께해 크게 위화감 없이 촬영한 것 같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 “앞으로의 작품에선 좀 더 밝은 역할도 좋을 것 같다”고 제안하자 “좋다. 실제로도 어두운 성격이 전혀 아니니까”라며 “사실 약간 아줌마스럽고 덕후 기질이 있는 편”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촬영에서 박해진은 폭 안기고 싶은 부드러운 남친 스타일링을 완성하며 설렘 가득한 모습으로 여심을 자극했다.


박해진은 오는 23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SK 핸드볼경기장에서 데뷔 10주년 기념 팬미팅을 무료로 개최하며 팬들과의 만남을 직접 준비하고 있다.

또 오는 5월 21일에는 중국 베이징에서 단독 팬미팅을 확정한데 이어 6월에는 대만에서 팬미팅을 개최하는 등 계속해서 뜨거운 인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