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여자친구, 화보 속 미모 업그레이드…초근접 사진도 '굴욕 無'

입력 2016-04-19 17:07:31 | 수정 2016-04-19 17:09: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여자친구 / 그라치아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여자친구 / 그라치아 화보


걸그룹 여자친구의 청초한 매력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는 코스메틱 브랜드 맥(M.A.C)과 함께한 여자친구의 화보를 19일 공개했다.

귀엽고 톡톡 튀는, 사랑스러운 여자친구 멤버들은 '그라치아'와 함께한 화보에서 지금껏 보지 못했던 다양한 얼굴을 선보였다.

맥(M.A.C)의 쿠션 파운데이션, 라이트풀C PF 50PA+++ 퀵 피니시 컴팩트와 최초의 틴트인 버시컬러 스테인으로 4가지 스프링 룩을 선보인 ‘여자친구’는 물을 머금은 듯 촉촉하게 차오른 피부, 생기를 담은 두 볼, 유리알처럼 반짝이는 입술, 눈 위로 신비롭게 퍼지는 파스텔 빛을 각자의 매력을 더해 섬세하게 표현했다.

신비와 소원은 각각 아찔한 캐츠 아이라인과 와인 컬러 립, 그리고 강렬한 아이 브로우와 페일한 누드 핑크 립이 대비되는 모던 시크 메이크업으로 성숙한 이미지를 선보였다. 은하와 예린은 은은한 파스텔 아이 메이크업으로 청초하면서도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했고, 유주와 엄지는 유리알처럼 반짝이는 오렌지 립으로 여리여리하면서도 걸리시한 매력을 뽐냈다.

초 근접 거리에서도 결점 없이 촉촉하게 빛나는 완벽한 피부를 자랑한 ‘여자친구’의 화보는 패션지 '그라치아'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