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지훈 측 "가인과 사생활 사진, 사실 아냐…강경 대응할 것"

입력 2016-04-20 19:12:13 | 수정 2016-04-20 19:12: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주지훈-가인 관련 악성 루머 공식입장
주지훈 루머 공식입장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주지훈 루머 공식입장 /한경DB


배우 주지훈 측이 인터넷에 떠돌고 있는 일련의 사적인 사진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주지훈 소속사 키이스트는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온라인과 SN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유포된 주지훈씨 관련 악성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특히 "루머에 적시된 내용 및 사생활 사진 유포는 전혀 사실 무근이며, 확인된 내용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무차별 적으로 배포, 재생산되고 있는 현 상황에 유감을 표한다"라고 강조했다.

또 "이러한 허위사실 유포는 명예훼손 및 모욕죄 등 사이버 범죄에 해당하는 바, 법적으로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지훈 소속사 키이스트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키이스트 입니다.

금일 온라인과 SN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유포된 주지훈씨 관련 악성 루머에 대한 당사의 공식 입장을 전달 드립니다.

해당 루머에 적시된 내용 및 사생활 사진 유포는 전혀 사실 무근이며, 확인된 내용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무차별 적으로 배포, 재생산되고 있는 현 상황에 유감을 표합니다.

이러한 허위사실 유포는 명예훼손 및 모욕죄 등 사이버 범죄에 해당하는 바, 법적으로 강력히 대응할 예정입니다. 최초 유포자 및 추가 유포자, 정확한 사실 확인 없이 인터넷에 떠도는 루머를 최초 보도한 매체는 경찰 수사를 의뢰해 강력한 책임을 물을 예정입니다.

키이스트는 소속 연예인이 유명인이라는 이유로 근거 없는 악성 루머에 이용 당하고 상처 받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앞으로도 키이스트는 이같은 범죄 행위에 지속적으로 강력한 대응에 나설 것을 다시 한번 알려드립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