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현승, 결국 비스트 탈퇴…무슨 일이?

입력 2016-04-21 01:56:14 | 수정 2016-04-21 01:56:14
글자축소 글자확대
비스트 장현승기사 이미지 보기

비스트 장현승


비스트 멤버 장현승이 결국 탈퇴했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비스트는 오늘을 기점으로 장현승이 탈퇴하고 윤두준, 이기광, 양요섭, 용준형, 손동운 등 5인 체제로 팀을 재정비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장현승과 5명의 멤버는 서로 다른 음악적 견해에서 시작된 성격 차이로 팀 활동에 대해 꾸준히 논의해 왔다"며 "장현승은 앞으로 비스트의 멤버가 아닌 솔로 가수로 음악 작업에 전념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번 결정은 멤버와 회사, 모두에게 쉽지 않았다"면서 "비스트와 장현승을 위해 꾸준한 응원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장현승은 팬미팅 등 비스트 활동에 여러 차례 불참하며 수차례 논란을 일으켰지만, 그때마다 소속사는 "비스트는 6인조"라며 탈퇴는 없다는 입장을 반복해왔다.

소속사의 잇단 진화에도 장현승은 나머지 5인의 멤버들과 달리 단독행동을 멈추지 않았고, 팬들은 장현승의 태도를 지적하며 비스트 탈퇴를 먼저 요구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장현승은 팬카페에 사과글을 올리고 자숙의 시간을 가졌지만 논란은 거듭돼 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