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계 책의 날' 행사 청계광장에서 개최, "독서문화 활성화 기대"

입력 2016-04-23 15:18:45 | 수정 2016-04-23 15:18: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세계 책의 날' 행사가 청계광장에서 열렸다.

‘2016 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이하 세계 책의 날) 행사가 23일 오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렸다.

‘두근두근 책 속으로’란 캐치프레이즈를 내건 이날 개막식에는 황교안 국무총리와 이기성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 고영수 대한출판문화협회장, 윤철호 한국출판인회의, 박대춘 한국서점조합연합회 회장 등 출판·서점 분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황 총리는 축사에서 “책은 지식의 보고이며 독서는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우는 밑거름”이라며 “정보통신 기술의 발달과 활용도 매우 중요하지만 ‘한 권의 책이 인생을 바꿀 수도 있다’는 말처럼 독서는 또 다른 큰 가치를 갖고 있다. 이번 행사가 우리 사회에 책 읽는 분위기를 확산하는 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 원장은 “오늘 이 행사가 독서 문화를 활성화하고 나아가 출판 수요를 창출해 우리나라 출판 산업과 독서 진흥의 미래를 밝히는 단초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번 '세계 책의 날'을 맞아 각 출판사는 부스에 대표 책을 전시해 홍보하는 한편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오후에는 웹툰작가 장우진, 건축 칼럼니스트 서윤영, ‘시민의 교양’,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 등을 쓴 베스트셀러 작가 채사장의 북 콘서트가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