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듀엣가요제' 솔지·두진수의 아쉬운 탈락 "점수 신경쓸 수 없는 무대였다"

입력 2016-04-23 16:57:58 | 수정 2016-04-23 17:01: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듀엣가요제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듀엣가요제



'가지마 가지마' 무대를 선보인 솔지·두진수 팀이 아쉽게 1위에 오르는데 실패했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한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가수 현진영, 솔지, 홍진영, 빅스 켄, 라디, 린이 파트너와 함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듀엣가요제'에 다시 등장한 솔지·두진수는 브라운아이즈의 '가지마 가지마'를 선곡했다. 두 사람은 애절한 가창력과 호흡으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투표 결과 솔지·두진수 팀의 최종 점수는 421점으로 1위 탈환에 아쉽게 실패하며, 듀엣 활동이 끝나게 됐다.

솔지·두진수의 무대를 본 신보라는 "노래를 들으며 점수판을 신경쓰지도 못했다"는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듀엣가요제'에서는 가수 린과 일반인 김민정 팀이 임재범의 '이 밤이 지나면'을 선곡해 429점을 얻으며 1위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