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슬기, 선 임신 후 결혼? 속도위반 의혹에 하는 말이 "아이 정말 좋아하지만…"

입력 2016-04-25 14:19:54 | 수정 2016-04-25 14:20: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슬기 결혼, 속도위반설 일축
박슬기 결혼 혼전임신설 일축 /박슬기 SNS기사 이미지 보기

박슬기 결혼 혼전임신설 일축 /박슬기 SNS


7월 결혼발표를 한 박슬기가 '속도위반'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박슬기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속도위반) 의혹 제기가 다수 있지만 정말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상대방과 나도 아이를 정말 좋아한다. 어서 갖고 싶지만 결혼 후 생각해보겠다"라고 덧붙였다.

또 "예비신랑이 유머감각이 남달라 아이를 낳게 되면 '백년 손님'이나 '오 마이 베이비'를 욕심내 보겠다"라고 재치있게 응수해 눈길을 끌었다.

박슬기는 지난 24일 패널로 출연 중인 MBC '섹션TV연예통신'에 출연, "밑도 끝도 없지만 7월 9일에 결혼한다"라고 밝혔다. 박슬기의 예비남편은 1살 연상의 광고회사 PD로 SNS에 커플사진을 공개,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