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동대문 쇼룸 '차오름' 개장

입력 2016-04-25 20:29:46 | 수정 2016-05-10 10:24: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울시, 패션디자이너 해외진출 공동비즈니스 플랫폼 마련
기사 이미지 보기

[ 최혁 기자 ] 동대문 쇼룸 '차오름' 개장식이 25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프라자(DDP) 이간수문전시장에서 열렸다. 개장식에 참석한 민은기 한국섬유수출입조합 이사장(왼쪽부터 다섯 번째), 박원순 서울시장(여섯 번째), 김동호 두산미래재단 이사장(일곱 번째)을 비롯한 중국 바이어와 한국 측 관계자들이 참석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동대문 쇼룸 '차오름' 에는 심사를 통해 선발한 신진디자이너 100여 명이 입점해 상품을 전시, 판매하고, 서울시는 이들에게 상품기획, 제작, 유통, 컨설팅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