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트와이스' 사나 "세일러문 컨셉, 요술봉이 생각보다…"

입력 2016-04-27 01:02:43 | 수정 2016-04-27 01:02:43
글자축소 글자확대
트와이스 사나 / 사진=JYP기사 이미지 보기

트와이스 사나 / 사진=JYP


트와이스 사나가 뮤직비디오 개인 콘셉트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5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걸그룹 트와이스의 새 앨범 ‘페이지 투’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쇼케이에서 트와이스 사나는 신곡 ‘CHEER UP’ 뮤직비디오 속 개인 콘셉트인 세일러문에 대해 언급, “요술봉을 들고 추는 안무가 있었는데 생각보다 무거워서 힘들었다”고 뮤비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특히 사나는 “어렸을 때 세일러문 만화를 많이 봤다”며 “세일러문을 한다고 했을 때 실제로 어떻게 해야 할까 고민을 많이 했다. 하지만 실제로 해보니까 재밌게 촬영 했다”고 전했다.

한편 트와이스의 신곡 ‘CHEER UP’은 음원 차트 1위를 휩쓰며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