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가맨' 바나나걸 안수지, '엉덩이' 공개하자 시청률 대폭 상승

입력 2016-04-27 09:06:26 | 수정 2016-04-27 09:45: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가맨' 바나나걸 안수지 출연
'슈가맨' 바나나걸 안수지 /jtbc기사 이미지 보기

'슈가맨' 바나나걸 안수지 /jtbc


JTBC '슈가맨' 5.5%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철이와 미애 바나나걸 출연

철이와 미애, 바나나걸이 출연한 '슈가맨'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28회가 5.5%(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슈가맨'의 기존 최고 시청률은 지난 9회가 기록한 4.4%이다. '슈가맨'은 지난 10월 20일 첫방송된 이후 처음으로 시청률 5%대를 돌파하며 방송 6개월만에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2049세대를 대상으로 조사한 타겟 시청률에서도 3.3%를 기록하며 최고 시청률을 달성했다.

이날 방송에는 철이와 미애와 바나나걸이 '슈가맨'으로 출연했다. '너는 왜'로 잘알려진 철이와 미애는 녹슬지 않은 뛰어난 안무와 DJ 실력 등으로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또한 유희열 팀 '슈가맨'으로는 2003년 나이트클럽을 들썩이게했던 바나나걸(안수지)의 ‘엉덩이’가 공개됐다. 단 한번의 방송 출연도 한 적이 없었던 바나나걸의 무대에 100명의 관객들은 모두 전등을 켜며 환호했다.

바나나걸로 활동했던 안수지는 “데뷔 직전 중압감에 잠수를 탔다”며 “‘엉덩이’라는 곡에게 미안하다”고 고백했다.

이날 '쇼맨'으로는 제시&한해와 걸그룹 I.O.I가 나섰다. 제시&한해는 파워풀한 보컬과 래핑으로 '너는 왜'를 현대적인 느낌으로 꾸몄고, 데뷔 이후 처음으로 예능에 출연한 I.O.I는 '엉덩이'를 세련되게 재해석했다. 판정단의 평가 결과 이날의 승리는 유재석 팀의 I.O.I에게 돌아갔다.

매회 추억 속에 있는 '슈가맨'의 등장과 '쇼맨'의 역대급 무대로 시청률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는 '슈가맨'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