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혜진의 스완지 라이프, 득녀 후에도 변함없는 미모

입력 2016-04-27 09:13:41 | 수정 2016-04-27 09:55:19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혜진, 스완지 목장서 화보 촬영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기사 이미지 보기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


축구선수 기성용의 아내이자 배우 한혜진이 보헤미안걸로 변신했다.

최근 코스모폴리탄과의 화보 촬영에서 한혜진은 스완지를 접수한 아름다움을 뽐냈다.

스완지의 한 목장에서 진행된 화보에서 한혜진은 새롭게 시도한 금발 머리와 어우러지는 룩을 통해 또 다른 아름다움을 드러냈다.

특히 뉴트럴 계열의 점퍼와 브라 톱, 초커를 더해 새로운 한혜진 만의 컨트리 룩을 완성했으며 플로럴 패턴의 시폰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며 분위기를 사로잡았다.

또한 드라마틱한 실루엣의 드레스를 입고 울타리에 기대어 살짝 미소를 보이는 등 여유로운 모습도 보였다.

한혜진과 기성용은 2013년 1월 열애 공개후 그해 7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결혼 1년여 만에 임신, 득녀했다. 현재 한혜진은 한국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고 육아에 전념 중이다.

포토슬라이드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